• 구름조금동두천 27.5℃
  • 흐림강릉 19.3℃
  • 구름많음서울 23.2℃
  • 흐림대전 27.6℃
  • 흐림대구 24.3℃
  • 구름많음울산 22.0℃
  • 구름많음광주 28.3℃
  • 맑음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27.8℃
  • 맑음제주 25.6℃
  • 구름조금강화 24.6℃
  • 구름많음보은 26.0℃
  • 흐림금산 26.5℃
  • 맑음강진군 27.2℃
  • 구름많음경주시 22.5℃
  • 구름조금거제 24.8℃
기상청 제공

김현미 국토부 장관 “영끌해 집 사기보다 조금 더 기다려 분양받아야”

“지금 부동산 가격 거품 꼈다…시간 지나면 안정될 것”

URL복사

[투데이e코노믹 = 박재형 기자]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지금 당장 ‘영끌’을 해서 집을 사는 것보다 공급될 물량을 기다렸다가 분양을 받는 게 장기적으로는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근 부동산 시장에서 젊은세대를 포함 3040세대가 ‘영끌’(영혼까지 끌어모아)로 공포에 의한 매수, 이른바 ‘패닉바잉’이 이뤄지는 것에 대한 김 장관의 당부다.

 

김 장관은 31일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조금 더 기다리는 것이 좋겠다는 생각을 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특히 김 장관은 ‘패닉바잉’이라는 용어에 대해 “그런 말이 사용되는 게 오히려 청년들의 마음을 조급하게 하는 것 같다는 우려가 있다”며 “용어에서부터 주의한다면 청년들에게도 도움이 되리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또 김 장관은 오후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는 오는 10월 발표로 예정된 ‘공시가격 현실화 로드맵’에 대해 “국토부가 자의적으로 하는 게 아니라 법에 따라 행정을 집행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공시가격 현실화는 그동안 공정하지 않았던 것을 공정하게 설정하는 것”이라면서 ‘거취 문제’ 지적에 대해서는 “부족한 점은 인정하고 거취에 대해서는 언제든지 (인사권자의 결정에) 따를 용의가 있다”고 했다.

 

아울러 김 장관은 최근 부동산 가격이 불안정한 모습을 보였던 것에 대해서는 “상승세는 멈췄다고 본다”며 “조금 더 시간이 지나게 되면 상당 부분 조정이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지금 부동산 가격에는 상당 부분에서 거품이 끼어 있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며 “시간이 지나면 (시장의) 부동산 가격이 안정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김 장관은 최근 화제가 되는 ‘시무7조 상소문’에 대해서는 “읽지 않았다”고 답했다. 다만, ‘시무7조를 읽을 의향이 있느냐’는 질의에는 “알겠다”고 답했다.

 

‘시무7조’는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은 물론 세금, 인사, 경제 정책 등 실책을 분야별로 묶어 ‘상소문’ 형태로 지적한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의 글이다.



e코노헬스

더보기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