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5.7℃
  • 구름조금강릉 20.0℃
  • 구름조금서울 18.3℃
  • 맑음대전 17.0℃
  • 맑음대구 18.8℃
  • 맑음울산 18.2℃
  • 박무광주 18.0℃
  • 맑음부산 19.4℃
  • 구름조금고창 15.1℃
  • 구름많음제주 23.6℃
  • 맑음강화 16.9℃
  • 맑음보은 14.0℃
  • 맑음금산 13.4℃
  • 구름많음강진군 17.0℃
  • 맑음경주시 14.3℃
  • 맑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IT일반

전체기사 보기

AI 비서, 생체인식…자동차에 탑재되는 新기술

음성으로 자동차 기능 제어하는 AI 비서 얼굴인식-지문인식으로 자동차 키 없이도 문 열고 닫을 수 있어 "스마트카 산업 성장가능성 무궁무진...부가가치 높다"

[투데이e코노믹 = 이지혜 기자] 자동차에 다양한 4차산업 기술이 탑재되면서 미래차로의 발전이 빨라지고 있다. 인공지능(AI) 비서가 탑재되거나 자동차키 없이도 생체인식을 통해 운전이 가능한 기술이 그 예다. AI 비서는 음성만으로도 자동차의 다양한 기능을 제어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SK텔레콤은 16일 자동차 전용 AI 플랫폼 ‘누구 오토(NUGU auto)’를 출시했다. 볼보자동차의 신형 XC60에 최초로 탑재된 누구오토는 운전자가 ▲티맵의 길찾기‧상호검색 ▲‘플로’의 음악 재생 ▲에어컨이나 시트 열선을 조작하는 차량 기능 제어 ▲문자‧전화 송수신 ▲차내 라디오‧볼륨 제어 등을 음성 명령으로 조작할 수 있도록 해준다. 차량 특화 기능 외에도 기존 ‘누구’ 플랫폼이 제공하는 ▲뉴스‧날씨검색 ▲누구백과 ▲감성대화 등의 기능도 동일하게 사용 가능하다. 더불어 차량에 탑승한 채로 집안의 조명·에어컨·TV 등 가전제품을 제어하는 스마트홈 서비스도 제공해 더욱 편리한 사용이 가능하다. SKT는 이번 XC60을 시작으로 볼보의 후속 모델에도 계속 ‘누구 오토’를 탑재하는등 볼보자동차코리와의 협력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KT의 AI 비서 ‘기가지니’도 자동차에 적용된



배너

HOT

더보기

포토리뷰

더보기